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맨위로

인천시, 소상공인에 0.8% 초저금리로 1천억원 융자 지원

등록일 2020년09월03일 09시58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강화된 2단계 사회적 거리 두기로 모두가 힘든 시기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최근 수도권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강화된 2단계 사회적 거리 두기로 자영업자들의 시름이 깊어지는 가운데 1일 서울의 한 커피전문점에 '힘듭니다'라는 문구가 적혀 있다.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인천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위해 경영안정자금 1천억원을 연 0.8%대 초저금리로 융자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코로나19 여파로 경영난을 겪는 소상공인으로 음식점업·도소매업·서비스업 등 정책자금 지원이 가능한 모든 업종에 최대 3천만원까지 지원된다.

신한은행과 하나은행은 인천신용보증재단에 각각 15억원과 10억원을 출연해 이번 경영안정자금이 원활하게 공급될 수 있도록 협력할 예정이다.

인천시는 지난 2월 1차 지원 350억원을 시작으로 이번 7차 지원까지 모두 2천875억원 규모의 경영안정자금을 지원했다.

시는 10월 중 1천300억원 규모의 경영안정자금을 추가로 지원할 계획이다.

자금 지원을 원하는 소상공인은 인천신용보증재단 담당 지점에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inyon@yna.co.kr

 

<자료출처=연합뉴스 www.yna.co.kr>
 

민형일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