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맨위로

평창국제청소년동계대회 코로나19로 1년 연기 2022년 개최

참가 규모 30개국 80개 도시로 확대

등록일 2020년09월01일 09시5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2021 국제청소년동계스포츠대회' 유치 [강원도 제공=연합뉴스]
 

(평창=연합뉴스) 김영인 기자 = 강원 평창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6개월 앞으로 다가온 '2021 평창국제청소년동계대회'를 2022년으로 1년 연기한다고 1일 밝혔다.

대회 추진단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재확산으로 해외 선수단 입국 시 자가격리 문제 및 참가 선수단 안전과 올림픽을 비롯한 각종 국제 대회가 연기 또는 취소되는 점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연기 결정을 내렸다.

변경된 일정은 국제청소년대회위원회 및 강원도, 대한체육회, 각 종목단체 등과 협의를 거쳐 결정할 예정이다.

1년 연기가 된 만큼 참가 예정 규모를 기존 25개국 60개 도시에서 30개국 80개 도시로 확대해 풍성하게 준비할 계획이다.

한왕기 평창군수는 "국내 도시만 참가하거나 무관중 경기로 강행하는 방안도 검토했지만, 2018 동계올림픽 레거시 창출과 경기장 활용이라는 유치 목적에 부합하지 않고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전 세계적 협력이 절실한 가운데 내려진 불가피한 결정임을 양해해 주시길 바란다"며 "모든 참가자가 안전한 환경에서 즐길 수 있도록 철저한 방역 대책과 다양하고 알찬 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IOC 인증 대회인 국제청소년대회는 만 12∼15세 청소년들이 스포츠를 통해 우호를 증진하고 올림픽 정신을 계승해 세계 평화에 기여하고자 1968년 슬로베니아에서 시작됐으며, 하계대회는 매년, 동계대회는 격년제로 열린다.

평창군은 2021년 2월 19일부터 24일까지 대관령 알펜시아와 강릉올림픽파크에서 알파인스키, 스노보드, 피겨 등 8개 종목으로 국제청소년대회를 개최할 예정이었다.


kimyi@yna.co.kr

 

<자료출처=연합뉴스 www.yna.co.kr>
 

고성만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