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맨위로

영암군, 코로나19 확산 우려에 10월 마한축제 취소

등록일 2020년08월31일 09시56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2019 마한축제 [영암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영암=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영암군은 코로나19 확산 우려로 10월 예정된 '2020 마한축제'를 취소한다고 31일 밝혔다.

고대 마한역사 문화의 정체성과 지역주민 자긍심 고취를 위해 열린 마한축제는 최근 내동리 쌍무덤(기념물 제83호) 영산강유역 고대 마한시대 최상위 수장층 고분 실체를 확인하는 등 전남도 축제 승격을 대비해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펼쳐왔다.

지난해 3만여명의 관광객이 찾아와 5억원의 직간접 경제효과가 나타났다.

올해도 마한문화공원 일원에서 6개 부문 43종의 프로그램으로 남해신당 해신제를 비롯해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준비해왔다.


chogy@yna.co.kr

 

<자료출처=연합뉴스 www.yna.co.kr>
 

유튜브로 보기

임재석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