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맨위로

호날두, 4개월 만에 골맛…유벤투스는 볼로냐에 2-0 완승

등록일 2020년06월23일 09시5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4개월 만에 득점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유벤투스)가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재개 후 첫 경기에서 4개월 만에 골을 터뜨리며 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호날두는 23일(한국시간) 이탈리아 볼로냐의 레나토 달라라 스타디움에서 열린 볼로냐와 2019-2020 세리에A 27라운드 경기에서 페널티킥으로 결승 골을 넣으며 유벤투스의 2-0 승리에 앞장섰다.

전반 23분 마테이스 더리흐트가 페널티킥을 얻어 냈고, 키커로 나선 호날두가 날카로운 오른발 슈팅으로 상대 골망을 흔들었다.

호날두의 득점은 2월 스팔과의 25라운드 경기에서 한 골을 기록한 이후 4개월 만이다.

2월 올랭피크 리옹(프랑스)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3월 인터 밀란과의 세리에A 26라운드 경기에서는 골이 없었고, 이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리그가 중단됐다.

호날두는 13일 약 3개월 만에 재개된 이탈리아축구협회(FA) 컵대회 코파이탈리아 준결승 2차전과 결승전에 나섰지만 활약하지 못했다. AC밀란과의 준결승 2차전에서는 페널티킥을 실축하기도 했다.

호날두의 골이 터지지 않으면서 유벤투스는 득점 없이 두 경기를 마무리해 준우승에 그쳤다.

4경기 연속 무득점으로 기량 저하 논란이 일었던 호날두는 정규 리그 재개 후 첫 경기에서 페널티킥 골을 넣으며 한숨을 돌렸다.

이날 호날두의 결승 골로 승점 3을 따낸 유벤투스는 21승 3무 3패(승점 66)로 리그 선두를 지켰다.


boin@yna.co.kr

 

<자료출처=연합뉴스 www.yna.co.kr>
 

고성만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