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맨위로

문대통령 "코로나 추가확산 가능성 크게 낮아져"(종합)

"유사한 일 언제든 발생 가능…이겨낼 수 있다"

등록일 2020년05월18일 09시55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문재인 대통령 페이스북 캡처·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범현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이태원 클럽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와 관련해 "신속한 접촉자 파악과 진단검사에 의해 추가 확산의 가능성이 크게 낮아진 것으로 판단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글을 통해 "일일 확진자 수는 다시 10명대로 떨어졌고, 그중 국내 감염자는 최근 이틀 연속 한 자릿수로 크게 줄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전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3명으로, 이중 지역사회 발생 사례는 6명이다. 나머지 7명은 해외 유입 사례다.

문 대통령은 "우리의 우수한 방역체계가 다시 한번 발휘되고 있다"며 "국민들의 협조가 큰 힘이 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이번 확진자 중에는 교회 예배 참석자와 콜센터 직원도 있었지만, 집단 감염의 확산이 발생하지 않고 있는 것은 매우 의미있는 변화"라며 "'마스크와 거리두기'라는 방역수칙을 잘 실천한 것이 추가 확산을 막는 안전판이 되고 있는 것"이라며 국민의 협조에 감사를 표했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가 완전 종식될 때까지는 유사한 일이 언제든지 발생할 수 있다. 그러나 우리는 충분히 이겨낼 수 있다"며 "바이러스와 함께 살아야 한다 하더라도 우리는 세계 최고 수준의 방역체계를 갖추고 있고, 위기 앞에서 힘을 모으는 세계 최고의 국민이 있다"고 덧붙였다.


kbeomh@yna.co.kr

 

<자료출처=연합뉴스 www.yna.co.kr>
 

유튜브로 보기

정석주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