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맨위로

제주 4월 관광객 58.2% 줄어…"소비·고용 등 경제 전반 위축"

한국은행 제주본부 "부동산 가격도 하락세"

등록일 2020년05월18일 09시54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코로나19 사태의 여파로 제주를 찾는 관광객 수가 크게 감소하고 소비, 고용 등 주요 실물지표가 크게 나빠졌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멈춰 선 제주 렌터카 [연합뉴스 자료사진]
 

한국은행 제주본부가 18일 발표한 '최근 제주지역 실물경제 동향' 보고서에 따르면 4월 중 제주를 찾은 관광객은 54만2천258명으로 작년 동기 129만8천26명에 비해 58.2%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외국인 관광객 수는 작년 동기 13만9천360명에서 1천159명으로 99.2% 감소했다.

소비도 위축된 양상이다. 올해 1/4분기 중 소매판매액지수는 면세점을 중심으로 작년 동기 대비 14.8% 떨어졌고, 서비스업생산지수 역시 10.3% 떨어졌다.

취업 시장에도 한파가 들이닥쳤다. 4월 중 취업자 수는 농림어업 부문에서의 증가에도 불구하고 서비스업 고용이 크게 줄어들면서 작년 동기 대비 8천명 감소했다. 4월 중 서비스업 취업자 수는 1만7천명 감소해 2013년 집계 이후 최대 감소 폭을 기록했다. 서비스업 취업자수 감소는 코로나19 사태의 여파로 관광, 식당 등 외식업이 타격을 받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올해 4월 고용률은 65.8%로 지난해 4월 68.1%에 비해 하락했지만, 실업률은 2.6%로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다.

소비자물가와 부동산 가격도 떨어졌다. 4월중 소비자물가는 석유류 등 공업제품을 중심으로 전년 동기 대비 0.2% 하락했고, 주택매매가격은 전월보다 0.3% 떨어졌다. 3월 중 토지가격도 0.3%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jihopark@yna.co.kr

 

<자료출처=연합뉴스 www.yna.co.kr>
 

이에녹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