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맨위로

'코로나19' 여파 옥천 묘목축제 취소…판매는 정상 추진

등록일 2020년02월25일 10시04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옥천=연합뉴스) 심규석 기자 = 올해 충북 옥천 묘목축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취소됐다.
 

지난해 묘목 축제 때의 장문 [옥천군 제공.재판매 및 DB금지]
 

1999년부터 시작된 이 축제 개최가 취소된 것은 구제역이 발생했던 2011년 이후 2번째이다.

25일 옥천군에 따르면 묘목축제 추진위원회는 전날 긴급회의를 열고 다음 달 26∼29일로 예정된 제21회 축제를 열지 않기로 결정했다.

김재종 군수는 "관광객 유치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됐던 축제인 만큼 아쉬움이 크지만,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취소했다"고 말했다.

이원면 일대 70여개 묘목농원의 묘목 판매는 정상적으로 이뤄진다.

농원을 직접 방문해 묘목을 사거나 불가피할 경우 택배 주문을 할 수 있다.

옥천은 국내 묘목 유통량의 70%를 공급하는 전국 유일의 묘목산업 특구다. 지난해 3월 축제 때는 7만여명이 이곳을 방문했다.


ks@yna.co.kr

 

<자료출처=연합뉴스 www.yna.co.kr>
 

문수아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