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맨위로

"23일에 안전운전하세요"…설연휴 전날 車사고 가장 많아

교통사고 부상자는 설 당일이 최다

등록일 2020년01월22일 10시20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올해 설 연휴를 맞아 고향을 방문할 때 23일에 특히 안전 운전에 유의해야 한다. 통계상 설 연휴 전날 교통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하기 때문이다.
    

손해보험협회와 보험개발원은 2017∼2019년 설 연휴 전날과 다음날을 포함한 연휴 전후 기간 자동차보험 대인사고 발생현황을 분석한 결과를 22일 발표했다.

사실상 귀성 첫날인 설 연휴 전날에 사고 건수가 3천808건으로 조사 기간 가장 많았다.

평상시보다 22.5%나 많았다. 설 연휴 전날 이후엔 사고 건수가 줄어들어 평상시보다 적었다.

부상자는 설 당일 7천184명으로 평상시보다 53.2%나 급증했다. 연휴 전후 기간 중 가장 많았다.

설 당일 성묘하러 갈 때 차 한 대에 가족 여럿이 함께 타곤 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설 연휴 첫날 정체 시작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설 연휴 첫날인 2일 경부고속도로 잠원 나들목과 서초 나들목 일대에서 귀성 차량들이 서울을 빠져나가며 정체를 빚고 있다.
 

연휴 전후 기간 교통사고 사상자 수는 평상시보다 7.9% 증가했다.

10세 미만 어린이 사상자가 평소보다 59.6%, 10세 이상∼19세 이하 청소년은 80.6% 급증하는 등 미성년자 피해가 늘었다.

반면 60세 이상∼69세 이하는 평소보다 사상자가 12.9%, 70세 이상은 16.4% 감소했다.

설 연휴에 중장년 운전자가 자녀를 데리고 부모를 찾아가는 경우가 많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사망사고는 오전 2∼4시에 많았고, 부상자는 정오부터 오후 4시 사이에 집중적으로 많이 발생했다.

연휴 전후로 음주 운전으로 인한 사상자가 26.3%, 중앙선 침범으로 인한 사상자가 24.8% 증가했다.

손해보험사들은 설 연휴를 앞두고 이달 중순부터 자동차 무상점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어 자신이 가입한 보험사에 문의해 자동차를 점검받아 보는 것도 좋다.

손해보험협회는 설 연휴 교통사고를 예방하려면 전 좌석 안전띠 착용, 졸리면 쉬어가기, 교통법규 준수 등 안전운전 원칙을 준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설 연휴 전후기간 교통사고 발생 현황 [손해보험협회 제공=연합뉴스]
 

pseudojm@yna.co.kr

 

<자료출처=연합뉴스 www.yna.co.kr>
 

방성배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