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맨위로

문 대통령, 오늘 새해 첫 수보회의…설민심·남북협력 언급 주목

민생·경제 강조할듯…권력기관 개혁 메시지 포함될지 관심

등록일 2020년01월20일 10시16분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문대통령 첫 업무보고(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오후 청와대에서 올해 첫 수석·보좌관 회의를 주재한다.

이번 수석·보좌관 회의는 지난해 12월 30일 이후 3주 만이다.

수석·보좌관 회의는 통상적으로 매주 월요일 열리고 있으나 이달 6과 13일에는 각각 신년사 발표(7일)·신년 기자회견(14일) 준비를 위해 회의가 생략된 바 있다.

청와대 안팎에서는 24일부터 설 연휴가 시작되는 만큼 문 대통령도 정부가 명절 민심을 잘 살피며 민생·경제 챙기기에 힘써 달라는 당부를 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아울러 남북협력과 관련한 문 대통령의 언급이 나올지도 주목된다.

문 대통령은 올해 신년사와 신년회견을 통해 접경지역 협력, 남북 철도·도로 연결사업, 개성공단·금강산관광 재개 등의 남북협력을 강조했으며 지난 17일에는 정부가 북한 개별관광을 전면 허용하는 방안에 대해 검토한다는 소식도 전해졌다.

이와 함께 문 대통령이 17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단과 만찬에서 경찰개혁의 필요성을 강조한 바 있어 권력기관 개혁에 대한 의지를 메시지에 담을지에도 관심이 쏠린다.


hysup@yna.co.kr

 

<자료출처=연합뉴스 www.yna.co.kr>

정석주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종합 연예 스포츠 플러스 핫이슈